DC 1310
걱정 !!!

걱정 !!!

February 26, 2021

2021 2 24 - 쓰리콤 

갑자기 어떤 일이 닥쳤을 때 지나친 걱정은 오히려 문제 해결을 어렵게 한다고 하죠? 살면서 아무런 걱정이 없을 수는 없습니다. 사실, 사는 것이 걱정 투성이 자체이니까요. 그러나 지나친 걱정은 정말 백해무익 합니다. 지나친 걱정은 늘 더 큰 걱정을 끌어들이고 결국에는 불행을 부릅니다. 정히 걱정을 떨쳐버리지 못할 정도가 되면 일단 휴식을 취한 뒤 머리가 맑아진 다음에다시 걱정을 하는 식으로 하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한마디로, 계속 걱정만 하지 말고, 쉬면서 걱정하라는 말씀입니다!!!

진행자 이구순

반창고…

반창고…

February 26, 2021

2021 2 24 - 턴 카페

슬픔에 잠긴 이웃 아주머니에게 반창고를 들고가 가슴에 난 상처에 붙이라는 6살 수지. 어린 아이의 따뜻한 맘에 상처를 치유했고, 치료에는 시간과 주위의 도움이 필요하다는 것을 그녀는 깨달았다.

진행자 유근옥

정상을 향해 가는 중간! 힘내세요~

정상을 향해 가는 중간! 힘내세요~

February 26, 2021

2021 2 24 - 1310쇼  

일주일의 중턱, 정상으로 향하는 중간, 수요일입니다. 가열차게 달리다 보면 오늘 즈음엔 처질 수 있습니다! 지칠 수도 있습니다! 다소 기분이 가라 앉을 수도 있습니다, 지칠 수 있고요, 충~분히!!! 하지만 희망의 꽃을 기대하며 조금만 힘을 내면 여러분이 바랐던 정상이 눈 앞에 펼쳐집니다.  여러분이 가는 그 길에 웃음 가득할 수 있도륵 오늘도 1310쇼가 함께 하겠습니다. 오늘은 한인 방송이 없다며... 요즘 1310쇼를 통해 힐링하신다는 캐나다 한인 분도 청취자 사연과 신청곡을 보내 주셨습니다. 전세계 동포가 어우러져 채워가는 1310쇼, 함께 해요~

진행자 이 쌤과 진 기자

우리에게 익숙한 영화음악

우리에게 익숙한 영화음악

February 26, 2021

2021 2 24 - 음악 여행

벌써 2월의 마지막 주 수요일입니다. 시간 참 빠르죠? 흘러가는 이 시간을 붙잡을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그러면 하루를 조금 더 의미있게 보낼 수 있을 것 같은데... 시간을 붙잡을 수는 없지만 음악여행과 함께하는 이 시간만큼은 조금 느리게 흘러가기를 바라봅니다. 오늘 음악여행은 우리 귀에 익숙한, 어디선가 한 번은 들어본 듯한 친숙한 느낌의 영화 음악들을 소개해드립니다.

진행자 신연수

3년 만에 유엔 인권이사회 복귀한 미국 “이사국 선출 희망”

3년 만에 유엔 인권이사회 복귀한 미국 “이사국 선출 희망”

February 26, 2021

2021 02 24 - 아침 뉴스 

유엔 인권이사회에 3년 만에 복귀한 미국이 24일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북한 인권결의에 대한 지지를 촉구했다. 북한만 거론한 것은 아니지만 조 바이든 행정부는 트럼프 전 행정부와 달리 북한 인권 문제를 중시하겠다는 기조를 다자무대에서 분명히 한 것으로 해석된다. 북한이 민감하게 반응할 가능성도 있어서 향후 미북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진행자 최정아 아나운서

낭비된 인생 !!!

낭비된 인생 !!!

February 26, 2021

2021 2 23 - 쓰리콤 

미국의 베스트셀러 작가인 미치 앨봄이 이런 말을 한 적이 있습니다. “낭비된 인생이란 없어요. 우리가 낭비하는 시간이란 외롭다고 생각하며 보내는 시간뿐이지요.”라고 말이죠. 이 말에 공감합니다. 아무런 느낌도 없이 사는 무미건조한 삶. 그러면서 외롭다고 느끼는 삶은 정말 낭비가 아닐까요? 누군가를 사랑 하든, 누군가를 그리워 하든, 아니면, 무엇인가에 대해 갈증을 느끼든 해야 하는 것 아닐까요? 누군가를 사랑해서 느끼는 외로움이나 그리움은 우리가 아직 살아있다는 증거이니까 말이죠.

진행자 이구순

채식주의 말고 ‘과식주의’

채식주의 말고 ‘과식주의’

February 26, 2021

2021 2 23 - 턴 카페

30년 동안 과일만 먹고 살아 온 안스 도스본의 이야기. 채식주의였다가 과식주의로 식사법을 바꾸었다고 하는데 전문가들은 영양분 결핍으로 심각한 상태가 될 수 있다고 칭찬 보다는 비판을 받고 있지만 그녀는 과일들 만으로 충분하고 자신은 건강하다며 계속 과일만 먹겠다고 합니다

진행자 유근옥

말 한마디를 해도 긍정적으로~!!!

말 한마디를 해도 긍정적으로~!!!

February 26, 2021

2021 2 23 - 1310쇼  

요즘 소확행이라는 말들을 하죠. 그만큼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는다는 말인데... 행복... 우리는 일상에서 어떤 행복을 찾을 수 있을까요? 정작 행복은 멀리 있지 않습니다. 기분 좋은 말 한 마디만 있어도 오늘 죽으려 했던 사람이 살 수 있고, 축 처진 기분이 환하게 바뀔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주변에 어떤 힘이 되는 말을 하셨나요? 또 어떤 힘이 되는 말을 들으셨나요? 노래 럼블피쉬 기분 좋은 말로 기분 업업 해보실까요?

진행자 이 쌤과 진 기자

1975년 그래미 어워드

1975년 그래미 어워드

February 26, 2021

2021 2 23 - 음악 여행

영화 <비긴 어게인>에 이런 대사가 나옵니다. "난 이래서 음악이 좋아. 지극히 따분한 일상의 순간까지도 의미를 갖게 되잖아!" 하루를 보내다 보면 심심할 때가 있죠? 그 때 음악을 틀면 영화 속 대사처럼 의미 있는 순간이 되는 것 같습니다. 저와 함께 음악을 듣는 이 시간도 여러분께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라봅니다.오늘 음악여행은 1975년 그래미 어워드 수상곡과 후보곡들을 소개해드립니다.

진행자 신연수

여행 규제 완화가 우선…미 항공사들, 당국에 승객정보 제공

여행 규제 완화가 우선…미 항공사들, 당국에 승객정보 제공

February 26, 2021

2021 02 23 - 아침 뉴스 

미 주요 항공사들이 코로나19 관련 탑승객 개인정보를 그때그때 연방 보건당국에 제출할 예정이다. 미 항공사들 협의체이자 로비단체인 '에어라인스 포 아메리카'(Airlines for America·A4A)는 코로나19 팬데믹 기간, 미국행 탑승객들에게 이름·전화번호·주소·이메일주소 등 개인정보를 물어 연방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전달할 항공사가 기존 2개에서 7개로 확대된다고 밝혔다. 이는 CDC가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됐을 가능성이 있는 탑승객들을 추적 조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라고 A4A는 설명했다.

진행자 최정아 아나운서